login
research member publication link
MAGIC News
MAGIC Research
MAGIC Board
MAGIC Inquiry
MAGIC Gallery
MAGIC History Gallery

화공 차형준 교수팀, 끊어진 신경, 홍합단백질 튜브로 안전하게 잇는다 2019.05.22
관리자 hit : 60
file -
신경 세포는 피부나 근육과 달리 한 번 손상되면 재생능력이 떨어져 회복이 어렵다. 특히 손가락이나 사지가 질병이나 사고로 크게 손상됐을 경우, 접합 수술을 하고 나서도 신경이 온전히 회복되지 않아 떨림이나 통증이 후유증으로 남는 경우가 많았다. 국내 연구팀이 홍합접착단백질과 생분해성 고분자를 이용한 튜브를 이용해 끊어진 신경을 재생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

화학공학과 차형준 교수팀은 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 성형외과 이종원 교수팀과 재활의학과 이종인 교수팀과의 공동연구를 통해, 해양생물로부터 얻은 접착단백질로 나노섬유(nanofiber) 신경도관(nerve conduit)을 만들어 끊어진 신경을 재생할 수 있도록 유도하는 데 성공했다. 이 기술은 생체소재 분야 세계적 권위지인 액타 바이오머터리얼리아(Acta Biomaterialia)에 최근 게재됐다.

지금까진 2.5cm 이상 신경 조직이 손상됐을 때는 자가 신경 이식이나 실리콘으로 만들어진 도관을 이용해 접합했다. 하지만 자가 신경 이식은 신체의 다른 부분을 손상해야 하고, 실리콘 도관을 사용할 경우엔 조직 재생 능력이 떨어져 결과가 좋지 않았고, 수술 후에 따로 실리콘을 제거하는 2차 수술을 해야 한다는 문제가 있었다. 이런 실리콘 도관의 단점을 극복하기 위해 생체모방기술과 새로운 소재를 활용한 신경도관 개발의 필요성이 대두됐다.

연구팀은 홍합접착단백질이 세포 및 조직접착이 가능하고 생분해성 특성이 있다는 점에 주목했다. 그리고 홍합접착단백질에 생분해성 고분자를 섞어 작은 빨대 모양의 나노섬유 신경도관을 만들었다.

 

기사보기 : http://www.postech.ac.kr/%ED%99%94%EA%B3%B5-%EC%B0%A8%ED%98%95%EC%A4%80-%EA%B5%90%EC%88%98%ED%8C%80-%EB%81%8A%EC%96%B4%EC%A7%84-%EC%8B%A0%EA%B2%BD-%ED%99%8D%ED%95%A9%EB%8B%A8%EB%B0%B1%EC%A7%88-%ED%8A%9C%EB%B8%8C%EB%A1%9C/#post-32208

  list
MAGIC LAB 20주년 홈커밍 행사 2019.09.06 65
Mussel glue can help heal nerves 2019.05.21 56
Depart of Chemical Engineering, POSTECH San 31 Hyoja-dong Nam-gu Pohang, Kyungbuk, 790-784, Korea
Tel.+82-54-279-2280(English), 5951(Korean) Fax.+82-54-279-5528 E-mail.hjcha@postech.ac.kr